default_setNet1_2

지하철역서 ‘몰카’찍어 SNS에 유포한 20대 검거

기사승인 2017.09.14  10:29:21

공유
default_news_ad1
   
▲ ⓒ뉴시스

【투데이신문 김태규 기자】 지하철에서 촬영한 몰래카메라(몰카) 영상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린 20대가 경찰에 검거됐다.

서울경찰청 지하철경찰대는 14일 카메라 등 이용 촬영죄 등의 혐의로 송모(26)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직장인인 송씨는 지난 7월 25일부터 9월 8일까지 서울 지하철 2호선 선릉역 등에서 출구와 환승계단을 오르는 여성들의 치마 속을 휴대폰으로 몰래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송씨는 이와 함께  촬영한 영상을 SNS에 유포한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송씨는 외국계 SNS에 몰카 동영상 17개를 올렸다. 송씨의 휴대전화 안에는 유포된 영상을 포함해 70여개에 이르는 몰카 영상이 저장돼 있었다.

경찰은 송씨가 유포한 영상을 분석한 결과 일부 영상이 선릉역 계단에서 반복적으로 촬영된 사실을 발견하고 CC(폐쇄회로)TV 자료 분석으로 인상착의를 확인해 지난 13일 아침 선릉역에서 송씨를 붙잡았다.

송씨는 검거될 당시 자신의 범행을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디지털포렌식으로 송씨의 휴대전화와 컴퓨터를 분석해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김태규 기자 ssagazi@ntoday.co.kr

<저작권자 © 투데이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실시간 뉴스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