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남경필 “최저임금 인상, 소득불균형 해소 위해 불가피한 시대적 흐름”

기사승인 2017.07.16  23:50:59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출처=남경필 경기지사 페이스북 캡처

【투데이신문 홍상현 기자】 남경필 경기지사가 최저임금위원회에서 내년도 최저임금을 전년대비 16.4% 인상한 7530원으로 결정한 것에 대해 “소득불균형 해소를 위해 불가피한 시대적 흐름”이라고 밝혔다.

남 지사는 16일 페이스북을 통해 “극적인 타결에도 불구하고 노사 양측 모두 불만족스럽겠지만 서로 한 발짝씩 양보하고 희생하는 자세로 상생의 계기로 삼아야겠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남 지사는 “중소기업이나 소상공인, 자영업자 등 최저임금 인상으로 어려움을 겪을 수 있는 부분에 대해서도 관심을 갖고 적극적으로 대책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정부가 이런 어려움 해소를 위해 4조원 이상을 지원하는 등 포괄적 대책을 발표했다”며 “대책이 차질 없이 실천되고 향후에도 지속적인 관심 속에 필요한 조치들이 빈틈없이 이어지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경기도도 자영업자와 중소기업의 부담을 덜면서도 고용감소를 막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홍상현 기자 todaynews@ntoday.co.kr

<저작권자 © 투데이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실시간 뉴스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